[AD]

[車데뷔하던 날]톰 크루즈와 BMW '액션 호흡'

최종수정 2012.02.21 10:11기사입력 2011.12.18 07:00

[車데뷔하던 날]톰 크루즈와 BMW '액션 호흡'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미션 임파서블 4 : 고스트 프로토콜이 개봉 이틀 만인 17일 누적 관객 수 57만명을 넘어서는 흥행에 성공한 가운데 주인공 톰 크루즈의 액션 연기마다 함께 등장하는 자동차에 관심이 쏠린다.

주인공은 BMW 6시리즈 컨버터블과 쿠페, BMW 비전 이피션시다이내믹스 모델인 콘셉트카 i8 등이다.

미션 임파서블 4 :고스트 프로토콜은 5년여 만에 돌아온 미션 임파서블 시리즈 4편으로 톰 크루즈가 직접 방한해 홍보를 하면서 기대를 모아 왔다. 러시아 크렘린 궁 폭발 테러 사건에 연루돼 위기를 맞게 된 IMF(Impossible Mission Force).

국가적 분쟁을 피하기 위해 정부는 IMF 조직에 대해 '고스트 프로토콜'을 발동하고, 조직의 과거는 물론 정체를 모두 지워버린다. 순식간에 국제 테러리스트가 돼 버린 특수 비밀 요원 톰 크루즈(이단 헌트 역)는 자신과 조직의 명예를 되찾기 위해 지상 최대의 불가능한 미션을 다시 시작한다는 게 대략의 줄거리다.
[車데뷔하던 날]톰 크루즈와 BMW '액션 호흡'

톰 크루즈는 영화 초반에는 BMW 6시리즈 컨버터블을 타고, 후반에는 콘셉트카 i8을 몰고 추격을 하는 장면을 멋있게 소화해 냈다는 평이다.

특히 BMW 그룹의 콘셉트가 i8은 지난 9월 독일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처음으로 공개된 스포츠 쿠페 타입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로 시선을 끌었다. 1.5ℓ급 3기통 엔진과 전기모터를 장착해 26.6km/ℓ의 연비를 확보했고 최고 출력 220마력을 낸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에 이르는 시간(제로백)은 5초대다.
완전히 충전된 상태에서 전기모터로 50km를 달릴 수 있으며 한 번 주유로 운행이 가능한 650km를 포함하면 최대 700km가량 주행이 가능하다. 차체는 경량 알루미늄과 탄소섬유강화플라스틱(CFRP) 재질로 제작돼 연비 효율성을 높였다. 콘셉트카 i8은 오는 2013년 유럽에 먼저 출시될 것으로 알려졌다.


김혜원 기자 kimhye@

관련기사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