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쌍용차, FC안양과 타이틀 스폰서십 체결…스포츠마케팅 강화

최종수정 2018.03.12 10:21기사입력 2018.03.12 10:21

2018 프로축구 및 프로야구 통한 스포츠 마케팅 참여
국내 스포츠 활성화 기여, 활동성 및 실용성 강점인 SUV 전문기업 브랜드 경쟁력 강화
최종식 쌍용차 대표이사(사진 셋째줄 오른쪽에서 네 번째), FC안양 구단주 이필운 안양시장(셋째줄 가운데) 등이 11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18 K리그2 FC안양 홈개막전에서 FC안양 선수단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최종식 쌍용차 대표이사(사진 셋째줄 오른쪽에서 네 번째), FC안양 구단주 이필운 안양시장(셋째줄 가운데) 등이 11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18 K리그2 FC안양 홈개막전에서 FC안양 선수단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쌍용자동차가 적극적인 스포츠마케팅 활동을 통해 브랜드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고 12일 밝혔다.

쌍용차는 최근 2018 K리그2(한국프로축구 2부리그)에 참가하는 FC안양(안양시민프로축구단)과 타이틀 스폰서십 계약을 체결한 데 이어 2018 한국프로축구와 프로야구 정규 시즌에 브랜드 광고를 통해 후원하는 등 적극적인 스포츠마케팅 활동을 펼치고 있다.

FC안양 소속선수들은 스폰서십 체결에 따라 지난 3일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개막전부터 쌍용차 로고와 렉스턴 스포츠 문구가 적힌 유니폼을 입고 그라운드를 뛰고 있다.

최종식 쌍용차 대표이사는 지난 11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FC안양의 홈 개막전에 시축자로 나서 선수들을 격려하고 구단의 성공적인 시즌을 기원했다.
쌍용차는 스포츠 활성화와 스포츠문화 저변 확대를 위해 티볼리, 코란도 C, 렉스턴 스포츠 등 경품 이벤트는 물론, 경기장 차량 전시 및 시승, 축구 토크 콘서트 등 다양한 고객 참여 이벤트도 마련할 계획이다.

최 대표이사는 “쌍용차는 활동성과 실용성이 장점인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전문기업으로서 스포츠 본고장인 유럽에서 축구, 승마, 터치테니스, 모터스포츠 등 다양한 스포츠 종목을 후원해 왔다”며 “국내 스포츠 활성화에 기여하고 아웃도어 활동을 즐기는 SUV 고객들을 위해 다양한 스포츠마케팅 및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것은 물론, SUV 전문기업으로서의 브랜드 경쟁력 강화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