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2018부산모터쇼]아우디 코리아, 레벨3 자율주행차 ‘A8’ 선보여

최종수정 2018.06.07 13:30기사입력 2018.06.07 11:26

A8, Q8 스포트 컨셉트, h-트론 콰트로 컨셉, Q5, Q2, TT RS 쿠페, 아우디 일레인 등 7종의 코리아 프리미어 모델 공개
아우디 차량과 패션을 접목한 ‘아우디 런웨이 쇼’ 통해 아우디 스타일과 디자인 아이덴티티 제시
7일 개막한 '2018 부산국제모터쇼에서' 아우디 A8과 함께 (왼쪽부터)크리스탈, 세드릭주흐넬 아우디 코리아 사장, 최시원, 이진욱, 유경욱 선수가 포즈를 잡고 있다.
7일 개막한 '2018 부산국제모터쇼에서' 아우디 A8과 함께 (왼쪽부터)크리스탈, 세드릭주흐넬 아우디 코리아 사장, 최시원, 이진욱, 유경욱 선수가 포즈를 잡고 있다.



[부산= 아시아경제 이정민 기자]아우디 코리아는 7일 진행된 ‘2018 부산국제모터쇼(이하 부산모터쇼)’ 프레스데이에서 ‘아우디 A8’을 비롯해 ‘아우디 Q5’ ‘아우디 Q2’ ‘아우디 TT RS 쿠페’ ‘아우디 Q8 스포트 컨셉트’ ‘아우디 h-트론 콰트로 컨셉’ ‘아우디 일레인’ 등 코리아 프리미어 7종을 포함해 총 11종의 차량을 선보였다.

이날 행사에는 세드릭 주흐넬 아우디 코리아 사장과 함께 아우디 코리아 홍보대사 배우 이진욱, 슈퍼주니어 최시원, 에프엑스 크리스탈과 팀 아우디 코리아의 유경욱 선수가 참석했다.

아우디 코리아의 하이라이트 카인 A8은 아우디의 플래그십 모델이자 레벨3 수준의 자율주행이 가능하도록 개발된 세계 최초의 양산 모델로, 지난해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아우디 서밋을 통해 첫 선을 보였다. A8에 적용된 ‘아우디 AI 트래픽 잼 파일럿’ 기술은 중앙운전자보조제어장치(zFAS)와 레이저 스캐너 등을 통해 시속 60㎞ 이하로 서행하는 경우 시동, 가속, 조향, 제동을 관리하며 운전을 책임진다. 새롭게 돌아온 5세대 A8은 새로운 디자인 언어, 혁신적인 터치스크린, 전기주행 시스템을 통해 ‘기술을 통한 진보’의 기준을 새로이 정립하며 럭셔리 클래스의 미래를 제시한다.

아우디 코리아는 A8과 함께 아우디의 미래 이동성에 대한 장기적인 비전을 보여주는 아우디 Q8 스포트 컨셉트, 아우디 h-트론 콰트로 컨셉, 아우디 일레인 3종의 콘셉트 카도 국내 최초로 공개했다.
아우디 Q8 스포트 컨셉트는 아우디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의 미래와 비전을 보여주는 모델로 스포티 룩을 강조하고 획기적인 구동 시스템 기술로 파워와 고효율을 자랑한다. 고효율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과 전동 컴프레서가 조합된 3.0 TFSI 6기통 엔진은 449마력의 출력과 71.4㎏.m의 토크를 자랑하며 최대 주행 가능 거리는 1000㎞가 넘어 장거리 여행에도 적합하다.

아우디 h-트론 콰트로 컨셉트는 아우디의 친환경적 전략을 보여주는 수소전기차로, 미래 자동차로 발전하는 이정표 역할을 하는 모델이다. 최대 150마력의 출력을 발휘하는 매우 효율적인 연료 전지와 순간적으로 136마력의 출력을 증가시킬 수 있는 강력한 배터리를 함께 적용해 스포티한 도로 주행 성능을 자랑한다. 또한 약 4분이면 수소 연료 주입을 완료할 수 있으며 한 번 연료 주입으로 최대 600㎞까지 주행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아우디의 미래 이동성과 자율주행 기술에 대한 비전을 보여주는 일레인은 차세대 중앙 운전자 보조 컨트롤러(zFAS)를 사용해 고속도로 파일럿에게 정보를 제공, 시속 60~130㎞의 주행 속도에서 자율 주행을 지원하는 레벨 4 수준의 고도 자율주행 기술과 아우디 인공지능(AI) 기술이 탑재된 모델이다.

아우디 코리아는 모터쇼 기간 동안 아우디 차종별 디자인과 특징에 맞춘 패션 스타일을 제안하는 ‘아우디 런웨이 패션쇼’도 진행한다. 올해는 ‘로우 클래식’의 이명신 디자이너와 협업해 아우디 스타일을 제시하고 아우디 고유의 세련되고 진보적인 디자인 아이덴티티를 반영한 의상을 선보일 예정이다.

세드릭 주흐넬 아우디 코리아 사장은 “부산모터쇼를 통해 레벨 3 자율주행차 아우디 A8 등 7종의 코리아 프리미어 모델과 더불어 다양한 아우디 차량들을 한 자리에서 선보이게 돼 기쁘다” 며 “매력적인 차량과 아우디 런웨이 패션쇼, 유경욱 선수와 함께하는 도슨트 투어 등 아우디가 마련한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진보하는 아우디의 기술과 디자인을 충분히 경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정민 기자 ljm1011@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