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수입차, 6월 2만3311대 판매…1위 벤츠 상반기 4만대 넘어(종합)

최종수정 2018.07.05 09:45기사입력 2018.07.05 09:45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지난달 수입차 판매가 전년 대비 소폭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벤츠는 올해 상반기 판매가 4만대를 넘어서며 연간 7만대 판매 목표를 향해 순항을 지속했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6월 수입차 신규등록대수가 2만3311대로 집계됐다고 5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6월 2만3755대 보다 1.9% 감소한 수치다. 올해 상반기 누적 판매는 14만109대로, 전년 동기 대비 18.6% 증가했다.

6월 브랜드별 등록대수는 메르세데스-벤츠가 6248대로 1위를 차지했다. 벤츠는 올해 1~6월 4만1069대를 판매했다. 상반기에 4만대를 넘어서며 무난하게 올해 목표 7만대를 달성할 것으로 전망된다. BMW(4196대), 폭스바겐(1839대) , 랜드로버(1462대) , 토요타(1311대) , 아우디(1282대) , 포드(1109대) , 렉서스(949대) , 미니(848대) , 볼보(726대)가 뒤를 이었다.

6월 베스트셀링 모델은 폭스바겐 티구안 2.0 TDI가 1076대 판매되며 출시 한 달 만에 1위에 올랐고 BMW 520d(963대), 아우디 A6 35 TDI(891대) 순이었다.

국가별로는 유럽 1만8014대(77.3%), 일본 3372대(14.5%), 미국 1925대(8.3%)였고 연료별로는 디젤 1만1548대(49.5%), 가솔린 9799대(42.0%), 하이브리드 1939대(8.3%), 전기 25대(0.1%)였다.
배기량별 등록대수는 2000cc 미만 1만4879대(63.8%), 2000~3000cc 미만 6910대(29.6%), 3000~4000cc 미만 1229대(5.3%), 4000cc 이상 268대(1.1%), 기타(전기차) 25대(0.1%)로 나타났다. 구매유형별로는 2만3311대 중 개인구매가 1만4727대로 63.2% 법인구매가 8584대로 36.8% 였다. 개인구매의 지역별 등록은 경기 4527대(30.7%), 서울 3406대(23.1%), 인천 903(6.1%) 순이었고 법인구매의 지역별 등록은 인천 2817대(32.8%), 부산 2051대(23.9%), 대구 1385대(16.1%) 순으로 집계됐다.

윤대성 한국수입자동차협회 부회장은 “6월 수입차 시장은 일부 브랜드의 물량부족에도 불구하고 전월과 비슷한 수치를 보였으며 상반기 등록대수는 전년 동기 대비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