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기아차, 터보 모델 추가한 2019년형 스토닉 출시...1625만~2258만원

최종수정 2018.08.06 08:41기사입력 2018.08.06 08:41

기아차 2019년형 스토닉
기아차 2019년형 스토닉


[아시아경제 이정민 기자] 기아자동차가 터보 모델을 추가해 주행성능을 높이고 안전, 편의 사양을 더한 2019년형 스토닉을 6일 출시했다.

기아차 는 지난해 7월 스토닉 디젤 모델을 출시한 후 같은 해 11월 가솔린 모델을 선보였고 이번에 1.0 터보 모델을 출시해 고객 선택폭을 넓혔다.

스토닉 가솔린 1.0 터보 모델은 1.0 T-GDI 가솔린 엔진과 7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돼 최고출력 120마력, 최대토크 17.5kgf·m의 동력 성능을 낸다. 17인치 타이어 기준 ℓ당13.5km의 복합연비를 달성해 경제성도 확보했다.

기아차 는 2019년형 스토닉 1.0 터보, 1.4 가솔린, 1.6 디젤 모델의 프레스티지 트림에 고객 선호 사양인 1열 통풍시트를 기본 적용했다. 이외에도 드라이브와이즈 패키지를 통해 차선 이탈 방지 보조(LKA)를 장착할 수 있어 주행 안전성을 높였고 고화질 DMB를 적용해 편의성도 강화했다.

2019년형 스토닉 가격은 1.0 가솔린 터보 모델 트렌디 트림 1914만원, 프레스티지 2135만원, 1.4 가솔린 모델 디럭스 트림 1625만원, 트렌디 트림 1801만원, 프레스티지 2022만원이다. 1.6 디젤 모델은 트렌디 트림 2037만원, 프레스티지 2258만원이다.(자동변속기, 개소세 3.5% 기준)
기아차 관계자는 “2019년형 스토닉은 가격 경쟁력은 유지하면서 고객 선호 높은 편의, 안전 사양을 적용해 고객 만족도를 높였다”며 “여기에 더해 1.0 터보 모델을 새롭게 선보여 20~30대 젊은 고객들의 선택폭이 넓어져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기아차 2019년형 스토닉
기아차 2019년형 스토닉


이정민 기자 ljm1011@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