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쌍용차, G4렉스턴 수출 앞두고 英 언론 초청

최종수정 2017.08.11 04:03기사입력 2017.08.10 10:18

지난 8일 쌍용차 평택 공장을 찾은 영국 기자단이 G4 렉스턴 생산 라인을 둘러보고 있다.

[아시아경제 이정민 기자] 쌍용자동차는 영국 언론을 초청해 오는 9월 유럽시장 수출 예정인 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G4렉스턴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7일 3박4일 일정으로 한국을 방문한 영국 기자단은 이튿날 최종식 쌍용차 사장과 간담회를 갖고 G4 렉스턴을 생산하는 평택공장 현장을 둘러봤다. 이후 직접 시승을 해 G4 렉스턴의 정숙하고 힘찬 주행성능을 체험했다고 쌍용차 관계자는 설명했다.

쌍용차 는 국내 인기에 힘입어 오는 9월 프랑크푸르트모터쇼에서 G4렉스턴을 유럽시장에 최초로 선보인 뒤 영국을 비롯해 지역별 론칭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임한규 쌍용차 해외영업본부장은 “올 9월 수출을 시작으로 지역 특성에 맞는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쳐 판매량을 늘리겠다. 글로벌 SUV 전문기업으로서 입지를 다져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민 기자 ljm10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