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윤장현 시장님이 도와주셔서 큰 고비 넘겼습니다”

최종수정 2017.09.12 17:48기사입력 2017.09.12 17:47

"금타 노조 신임 집행부, 윤 시장에 감사 뜻 전달"
윤 시장 “앞으로도 좋은 분위기 만들어 가자”


윤장현 광주광역시장이 12일 오후 시청 3층 접견실에서 금속노조 금호타이어지회 조삼수 대표 지회장 등 금호타이어 노조 신임 집행부와 이야기를 나누고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사진제공=광주시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금호타이어 노조 신임 집행부가 12일 인사차 광주광역시청을 방문, 윤장현 시장을 예방했다.

이 자리에서 금속노조 금호타이어지회 조삼수 대표 지회장은 “금호타이어의 해외 매각이 일단 무산돼 큰 고비는 넘기게 됐다”면서 “그동안 윤장현 시장님께서 소신과 방향성을 갖고 도와주신데 대해 감사드린다”고 인사했다.

또 “더욱 중요한 것은 경영을 정상화시키는 것인데 앞으로도 시장님께서 나서 도와주실 것을 부탁 드린다”고 덧붙였다.

이에 윤장현 시장은 “그동안 금호타이어 정상 매각을 위해 대통령과 국무총리, 금융위원장, 채권단, 여야 정치인 등을 가리지 않고 만나 광주사회의 뜻을 전했다”면서 “국면이 좋은 쪽으로 전환된 것 같아 다행이다”고 말했다.
이어 윤 시장은 “여러분께 도움을 준 게 아니고 내일이어서 한 것이다. 앞으로도 저는 지속적으로 이 일들을 해나갈 것이다”면서 “함께 좋은 분위기를 만들어갔으면 좋겠다”고 화답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