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현대기아차, 9월 美서 11만1211대 판매…전년比 5.0%↓

최종수정 2017.10.05 12:06기사입력 2017.10.05 12:06

현대차 미국법인 사옥

[아시아경제 이정민 기자] 현대기아자동차가 지난 9월 미국 시장에서 11만1211대를 판매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11만7041대) 대비 5.0% 감소한 성적이다.

5일 현대기아차에 따르면 현대차는 지난달 미국서 5만7007대를 판매했다. 전년 동기 6만5399대 대비 14.4% 판매량이 감소했다.

1만4401대가 팔린 엘란트라는 누적 300만대 판매기록을 달성하며 미국 판매를 견인했다. 싼타페(1만1420대), 투싼(1만118대), 쏘나타(9889대) 등이 뒤를 이었다.

기아차는 5만2468대를 판매하며 역대 9월 최고판매량을 기록했다. 지난해 동기(4만9220대)와 비교해도 6.6%나 증가했다.

포르테가 1만631대 팔리며 판매를 이끈 가운데 쏘울(1만499대), 옵티마(9982대), 쏘렌토(8389대) 등도 판매 호조를 보였다.
기아차 미국판매법인은 "자동차 산업에 불고 있는 광범위한 도전에도 서브콤팩트부터 럭셔리 모델까지 고객층의 관심을 끌어내 9월 월간 최고기록까지 낼 수 있었다"고 말했다.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는 1736대로 전년 동기(1211대) 대비 43.4% 판매량이 증가했다. 볼륨 모델 G80이 1367대로 판매량의 대부분을 차지했다.




이정민 기자 ljm10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