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BMW코리아, 외부 수리업체 대상 '4차 기술 세미나' 진행

최종수정 2018.07.10 15:46기사입력 2018.07.10 15:46

BMW코리아, 외부 수리업체 대상 '4차 기술 세미나' 진행



[아시아경제 김지희 기자] BMW그룹코리아는 지난 9일 영종도 BMW 트레이닝 아카데미에서 외부 수리업체를 대상으로 4차 기술 세미나를 진행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4차 세미나의 주제는 '진단'으로, 올바른 부품 사용법과 수리 품질 향상을 위한 기술 교육이 진행됐다. BMW 전용 차량 진단 프로그램의 활용법 강좌와 실습, 회로도·정비 매뉴얼 등 각종 문서 해독법, 구성 부품 테스트 등 외부 수리업체들의 전문화된 수리에 도움이 되는 내용으로 꾸며졌다.

김효준 BMW그룹코리아 대표는 "외부 수리 업체를 이용하는 고객들의 안전과 국내 자동차 서비스 산업의 발전을 위해 2016년부터 기술 세미나를 진행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기술 교육과 정보 공유를 통해 최상의 고객 만족을 실현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BMW그룹 코리아는 향후 BMW 엔진, 섀시, 전기계통 부품과 신차 관련 외부 수리 업체대상 기술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다.
김지희 기자 ways@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